소식및자료새소식
 타이틀
no.798 작성일: 2021/02/18 16:01 / 조회수: 567회
제목 [보도자료] 한교연, 서울 달동네에 연탄 2만6천250장 기증
이름 기획홍보실
관련 사이트 관련 사이트 없음
첨부 파일 첨부파일 없음
이미지파일 첨부이미지 없음
내용

보도자료

한교연, 서울 달동네에 연탄 26250장 기증

임원 교단 총무등 20여 명이 직접 연탄배달 봉사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송태섭 목사)은 지난 218() 오전 서울 노원구 중계동 인근 달동네에서 ‘2021년 사랑의 연탄나눔행사를 진행하고 어려운 이웃에게 26250장의 연탄을 전달했다.

 

한교연은 매년 이곳에서 추운 겨울을 나는 가난한 이웃들을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섬겨오고 있다. 특히 이 지역은 서울에 마지막 남은 달동네로 불리는 곳으로 재개발이 지연되면서 증개축이 어려워 겨울 난방을 비롯, 모든 필요한 에너지를 연탄에 의존하고 있는 전형적인 영세민 마을로 알려져 있다.

 

한교연이 이날 전달한 연탄 26250장은 이곳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한부모 가구 등 소외계층 약 220가정이 한달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는 양이다.

 

이날 한교연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를 비롯한 임원, 회원교단 총무 등 20여 명의 봉사자들은 영하 10도의 매서운 한파에도 불구하고 리어커 또는 지게에 연탄을 실어 한교연 임원, 회원교단 총무 등 20여 명의 봉사자들은 영하 10도의 매서운 한파에도 불구하고 리어커 또는 지게에 연탄을 실어 가가호호에 직접 나르며 봉사의 값진 구슬땀을 흘렸다.

 

전달식에 앞서 열린 개회예배는 전 여성위원장 강명이 목사의 사회로 상임회장 김학필 목사의 기도, 총무협 회장 김고현 목사의 성경봉독,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의 설교와 축도,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의 광고 순으로 진행됐다. 이어 전달식은 기획홍보실장 김 훈 장로의 진행으로 한교연 봉사위원장 홍정자 목사의 인사와 연탄은행 대표 허기복 목사의 답사, 전달식 순으로 진행됐다.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는 선한 사업에 힘쓰자”(딤전6:17~19) 제목의 설교에서 하나님은 우리로 하여금 정함이 없는 재물에 소망을 두지 말고 오직 모든 것을 후히 주사 누리게 하시는 하나님께 두라 하시며, 선을 행하고 선한 사업을 많이 하고 나누어주기를 좋아하는 너그러운 사람이 되라고 명하셨다오늘 한교연이 이곳에 사시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주님의 사랑을 전하고 나누는 일이야말로 하나님의 선한 사업에 대한 작은 실천이라고 강조했다.

 

송 목사는 이어 도시에서 사는 우리들에게 연탄은 이제 추억의 물건이 되었지만 아직도 연탄이 없어서 한겨울을 떨며 지내야 하는 이웃이 많다는 것을 우리가 결코 잊어선 안 될 것이라며 우리가 이곳에 온 것은 주님의 분부를 실천하기 위한 것이며, 한국교회가 코로나로 고통당하는 이웃들의 삶에 더 많은 관심과 지원으로 함께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답사를 전한 연탄은행 대표 허기복 목사는 코로나로 연탄 지원과 자원봉사 등이 예년에 비해 50%이상 줄었다그런 현실에서 한교연이 매년 잊지 않고 연탄을 기증해 주셔서 얼마나 힘이 되는지 모른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허 목사는 특히 2,3월은 연말연시에는 기부, 봉사 등에 반짝하던 열기가 식어 거의 지원이 끊기는 시기라 많은 영세가구가 더 혹독한 겨울을 날 수밖에 없다한교연의 연탄 나눔이야말로 가뭄 끝에 단비같이 어려운 가정에 정말 소중하게 씌여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교연의 이번 연탄지원은 문체부의 후원과 자체 후원으로 마련되었으며, 연탄 후원에 대표회장 송태섭 목사를 비롯, 상임회장 김학필 목사, 봉사위원장 홍정자 목사, 합동총신측 총회장 최철호 목사, 법인이사 강명이 목사, 황학구 장로, 장시환 목사, 안정자 권사 등이 동참했다.

 

한교연은 이날 연탄 외에 연탄은행에 후원금과 지역 어르신을 위해 500만원 상당의 관절 허리통증 치료제’(마사지 젤) 150개를 전달했다



 
다음 [보도자료] 한교연 사회복지시설 등에 마스... 기획홍보실 2021/02/24
이전 [보도자료] 한교연 16일 임원 총무 상임특... 기획홍보실 2021/0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