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및자료새소식
 타이틀
no.605 작성일: 2018/02/01 16:38 / 조회수: 139회
제목 [보도자료] 한기연 설 앞두고 백사마을 영세민에게 사랑의 연탄 2만장 전달
이름 기획홍보실
관련 사이트 관련 사이트 없음
첨부 파일 첨부파일 없음
이미지파일 첨부이미지 없음
내용

보도자료

한기연 설 앞두고 백사마을 영세민에게 사랑의 연탄 2만장 전달

 

한국기독교연합(대표회장 이동석 목사)은 지난 21() 오전 1030분 서울 중계동 104번지 백사마을에서 사회적 약자를 위해 연탄 2만장을 전달하고 나누는 행사를 가졌다.

 

한기연 대표회장 이동석 목사는 요즘 어금니아빠니 뭐니 하는 사건들 때문에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 손길이 많이 줄었다고 하는데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일은 절대로 중단되어서는 안 될 것이라고 말하고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전 국민이 올림픽 행사에 온 관심이 쏠린 이때에 우리 한기연이 매년 설 명절을 앞두고 더욱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사랑의 연탄을 전달하게 된 것은 그래서 더욱 뜻 깊고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동석 대표회장은 이어 주변에서는 연합기관에서 무슨 김장, 밥퍼, 연탄나눔 행사를 하냐 그런 건 개교회들도 다한다 라면서 연합기관은 대정부 정책과 통일문제만 전념하면 되지 봉사와 구제는 다 개교회들이 하는 것이라고 말하는데, 주님은 네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고 말씀하셨다한기연은 주님 오시는 날까지 그 어떤 일보다 이웃을 돌보고 섬기는 일에 더욱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대해 연탄은행 대표 허기복 목사는 사회적으로 인심이 흉흉해지면서 올해 연탄을 돕는 손길이 급격히 줄어 걱정을 했는데 한기연이 매년 연탄 기증이 거의 끊기는 이때에 사랑의 연탄을 기증해 주셔서 얼마나 감사한지 모르겠다고 인사하고 매년 연탄값이 올라 연탄을 금탄이라고 부르는데 우리 연탄교회 성도들은 연탄을 성탄으로 부른다백사마을 에 사는 가난한 12백 가구에 전달되는 연탄이 온기를 전달하는 것만 아니라 주님이 이 땅에 구원을 주러 오신 성탄을 증거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기복 목사는 백사마을 주민들은 연탄으로 난방과 취사, 세수, 세탁을 다하기 때문에 9월부터 4월까지 연탄이 꼭 필요한데 12월에서 1월까지는 연탄을 보내주는 손길이 분주하다가 1월 중순부터 딱 끊겨 어려움을 겪게 되는데 한기연이 2월의 첫날 와 주셔서 큰 힘이 된다한기연이 이처럼 봉사와 나눔의 본을 보여준 것처럼 더 많은 교회들이 가난하고 어려운 이웃들에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연탄 나눔에 앞서 연탄교회(허기복 목사)에서 드려진 예배는 김병근 목사(서기 합동총신측 총회장)의 사회로 김고현 목사(보수총회 총무)가 기도를, 이계석 목사(개혁개신 총회장)진정한 이웃이 되어야 합니다제목으로 설교를 전했으며,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가 광고했다. 이어 2부 전달식은 기획홍보실장 김 훈 장로의 사회로 대표회장 이동석 목사가 인사하고 허기복 목사가 답사를 전한 후 연탄 2만장을 연탄은행에 전달했다.